네오펙트, 국내 1위 실버케어 전문 기업 롱라이프그린케어 인수

주식투자연구소 기업투데이  
사이트 내 전체검색

네오펙트, 국내 1위 실버케어 전문 기업 롱라이프그린케어 인수

M STAFF No.01 0 199

오프라인 주야간보호센터를 통한 국내 B2C 판매 교두보 확보
노인 인구 급증에 따른 실버케어 사업영역 확대


디지털 재활 솔루션 기업 네오펙트(대표 반호영)는 주식회사 네오플라이와 한국야쿠르트로부터 실버케어 전문기업 롱라이프그린케어를 인수했다고 10일 밝혔다.

네오펙트는 이번 인수를 통해 롱라이프그린케어와 전세계적인 노인 인구 증가 추세에 맞춰 단순한 노인 돌봄 수준을 넘어 AI 기술을 활용한 재활과 건강하고 행복한 노후를 위한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롱라이프그린케어는 2006년에 설립된 이후 매년 최우수 노인장기요양기관으로 선정되는 등 국내 1위 실버케어 전문기업으로서 독보적인 입지를 구축하고 있다. 특히 일본의 실버케어 산업을 30년 넘게 선도해 온 자스닥 상장사 롱라이프그룹과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선진 서비스와 운영 시스템을 국내에 접목해 차별화된 경쟁력을 갖춘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롱라이프그린케어는 전국 주요도시에 주야간보호 및 방문요양센터를 운영하며 2017년 108억, 2018년 128억으로 지속적인 매출성장세를 유지하고 있다.

롱라이프그린케어가 영위하는 주야간보호, 방문요양센터 등을 이용하는 장기요양보험 수급자 약 70만명 중 뇌졸중·치매 환자의 비율은 57.6%로, 뇌졸중 및 치매 환자를 위한 재활 훈련 솔루션을 제공하는 네오펙트의 주요 타깃 고객과 일치한다. 또한 국내에서는 2020년부터 베이비붐 세대(1955~63년생)의 65세 이상 노인 인구 편입으로 향후 10년간 연 평균 48만명의 노인 인구가 증가할 것으로 전망되며, 이에 따라 실버 고객 대상 가정용 재활 제품 및 서비스 수요가 증대할 것으로 예상된다.

일본, 독일 등 선진 실버케어 시장에서는 이미 인공지능, IoT 등 스마트 기술을 접목한 돌봄 서비스, 재활 기기와 간병지원로봇 등 혁신적인 변화의 움직임이 나타나고 있으며 파나소닉, 대형 손보사 등 대기업들도 실버케어 비즈니스에 진출해 활발한 M&A 등을 통해 시장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네오펙트는 자사의 기술력을 기반으로 국내 실버케어 서비스의 혁신을 주도하고, 라파엘 홈 재활 기기의 체험 기회를 확대해 국내 B2C 판매 채널을 확보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네오펙트 반호영 대표는 “돌봄을 제공하는 사람보다 돌봄이 필요한 사람들의 수가 훨씬 많아질 초고령 사회 진입을 앞두고 있는 상황에서 네오펙트는 롱라이프그린케어와 함께 단순 재활을 넘어 고령자들의 건강 회복 및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고, 이를 선도하는 최적의 회사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네오펙트 개요

네오펙트는 4차 산업 혁명 시대에 인공지능, IoT 등 스마트 기술과 게임화 된 콘텐츠를 결합한 재활 훈련 기기를 개발한다. 라파엘 스마트 재활 솔루션은 체계적이고 즐거운 재활 훈련을 진행할 수 있도록 돕고 객관적인 데이터를 제공하고 있다. 세계 최초로 인공지능 재활 플랫폼 ‘라파엘 홈’을 개발하여 2년 연속 CES혁신상을 수상하는 등 4차 산업을 이끌 재활의료 및 IT 기술 핵심 업체로 평가받고 있다. 2015년 미국 샌프란시스코, 2016년 독일 뮌헨에 법인을 설립했고 2019년 상반기 보험 적용을 위한 의료전문 법인을 미국 버지니아에 설립할 예정이다. 또한 2018년 11월 28일 기술특례상장을 통해 코스닥에 입성했다.



▼ 종목 토론방/관련정보 링크   


관련종목 공시확인
관련종목 공매도확인

▼ 기간별 차트   

일봉상세 일봉
주봉 월봉

3개월 1년 3년



Total 96 Posts, Now 1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