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군위·의성 주민투표 찬성률 높은 곳으로

주식투자연구소 기업투데이  
사이트 내 전체검색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군위·의성 주민투표 찬성률 높은 곳으로

【안동=뉴시스】류상현 기자 = 이철우 경북지사, 권영진 대구시장, 김영만 군위군수, 김주수 의성군수는 21일 경북도청에서 대구경북통합신공항 이전부지 선정 기준과 관련한 회의를 가졌다. 이 날 회의에서 이들 단체장들은 두 곳의 통합신공항 이전 후보지인 '군위군 우보면'과 '의성군 비안면·군위군 소보면' 가운데 주민투표 찬성률에 따라 통합신공항 이전 부지를 선정하기로 합의했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군위군과 의성군의 각 지역에 공항이 들어오는 데 대해 찬·반을 묻는 주민 투표를 각각 실시하고, 군위군의 찬성률이 높으면 군위군 우보면으로, 의성군의 찬성률이 높으면 의성군 비안면·군위군 소보면을 통합신공항 이전지로 정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이에 김영만 군위군수는 '군공항 이전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에 위배되지 않으면 수용하기로 했다. 경북도는 합의된 사항을 국방부에 전달해 통합신공항 이전부지 선정을 차질 없이 추진할 계획이다. spring@newsis.com
내용 전체보기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