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로템, 창원공장에 파이롯트센터 신설

주식투자연구소 기업투데이  
사이트 내 전체검색

현대로템, 창원공장에 파이롯트센터 신설

【창원=뉴시스】홍정명 기자 = 현대로템㈜은 21일 창원공장에 철도차량 품질 강화를 위한 '파이롯트센터(Pilot Center)'를 신설했다고 밝혔다. '파이롯트센터'는 파이롯트 차량의 설계 검증을 통해 양산 품질을 강화하는 연구개발 시설이며, 파이롯트 차량이란 철도차량 양산에 앞서 설계 등 사전검증을 수행하는 차량을 뜻한다. 이날 현대로템은 철도부문의 중장기적 지속성장 기반을 강화하기 위해 파이롯트센터를 신설했다고 설명했다. 현대로템은 앞서 지난 3월 오는 2027년까지 고객가치를 창출하는 기술선도기업으로 성장하겠다는 'VISION 2027'을 발표하며, 미래 성장기반 강화 의지를 드러낸 바 있다. '파이롯트센터'는 파이롯트 차량을 통해 양산 전 설계 적합성을 검토 및 검증하여 조기에 양산 안정화를 달성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특히, 철도사업은 각 프로젝트마다 사양이 다르고 소량생산 구조이기 때문에, 설계 후 차량 양산 단계에서 설계변경 등 오류가 발생해 전체 납품일정까지 악영향을 끼치는 사례가 빈번했다. 현대로템은 양산에 앞서 파이롯트 차량을 대상으로 사전 검증 작업을 거쳐 차량 생산에 시행착오를 줄이고, 양산 품질을 확보할 계획이다. 파이롯트센터를 통해 설계 검증 절차를 진행하면 설계 변경이 잦은 부분을 집중적으로 검증해 양산 시 설계 변경을 최소화할 수 있게 된다. 이를 통해 설계 변경 작업으로 인한 양산 부품 수정, 생산일정 지연 등 추가 비용 발생 여지를 미연에 방지해 프로젝트 수익성 제고에 도움이 될 수 있다. 또한, 파이롯트 차량으로 검증된 설계를 기반으로 양산 공정별 착수 시기를 결정할 수 있어 양산 일정 관리에도 도움이 될 전망이다. 현대로템은 지난 8월 철도기술연구소 산하에 '파이롯트센터' 조직을 구성해 조직운영 방안을 마련했으며, 이번 달부터 본격적인 센터 운영에 돌입하게 됐다. 현대로템 관계자는 "파이롯트센터 신설로 품질 향상 및 납품일정 단축 등 생산효율성을 확보하여 철도사업의 중장기적인 경쟁력 역시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글로벌 철도시장 공략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hjm@newsis.com
내용 전체보기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