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생태원 산들바람길 오늘 일반에 공개한다

주식투자연구소 기업투데이  
사이트 내 전체검색

국립생태원 산들바람길 오늘 일반에 공개한다

【세종=뉴시스】변해정 기자 = 환경부 산하 국립생태원은 충남 서천군 생태원 내 생태 길인 '산들바람길'을 23일부터 일반에 오픈한다고 밝혔다. 산들바람길은 생태원의 야외 전시구역을 도장찍기(스탬프투어)와 연계한 산책길로 조성한 것으로, 1.65㎞의 산들길과 2.5㎞의 바람길로 구성됐다. 천천히 산책하듯 걸었을 때 30~45분 소요된다. 산들길은 한반도숲과 비무장지대(DMZ) 야외전시원, 미디리움 디지털체험관, 생태놀이터를 거치는 경로다. 바람길은 고산생태원과 용화실못, 소로우길, 습지생태원을 가까이서 관찰할 수 있다. 산들바람길의 이동 방향을 표시한 '동물 발자국'은 수달, 고라니, 삵 등 우리나라 동물의 발자국과 걸음걸이를 실제 크기로 만들었다. 길 거점마다 도장을 찍는 공간을 마련했고, 도장찍기 책자와 기념품은 안내소에서 받을 수 있다. 박용목 생태원장은 "사계절 변화하는 생태계의 다양한 모습을 가까이서 관찰할 수 있는 산들바람길을 걸으며 새로운 추억을 쌓아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hjpyun@newsis.com
내용 전체보기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