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남자 핸드볼, 올림픽 예선 조 1위로 4강 진출

주식투자연구소 기업투데이  
사이트 내 전체검색

한국 남자 핸드볼, 올림픽 예선 조 1위로 4강 진출

【서울=뉴시스】박지혁 기자 = 한국 남자 핸드볼이 2020년 도쿄올림픽 아시아 예선에서 조 1위로 4강에 진출했다. 강일구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22일(현지시간) 카타르 도하의 두하일 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 바레인과의 B조 조별리그 최종 3차전에서 31-30으로 승리했다. 1차전에서 이란에 1점차로 석패했던 한국은 내리 2승을 거두며 2승1패를 기록했다. 이어 열린 이란-쿠웨이트 경기가 무승부로 끝나면서 한국과 바레인은 나란히 2승1패로 순위표 제일 위에 자리했다. 그러나 승자승 원칙이 적용돼 한국이 바레인을 이긴 덕에 조 1위로 4강에 진출했다. 한국은 24일 A조 2위 사우디아라비아와 결승 진출을 다툰다. 이번 아시아 예선에서 우승팀이 내년 도쿄올림픽 본선에 간다. 남자 핸드볼은 2012년 런던올림픽 이후 8년 만에 올림픽 본선 진출을 노리고 있다. fgl75@newsis.com
내용 전체보기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