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파이더 주짓수 BJJ 챔피언십 파이널 11월23일 서울서 개막

주식투자연구소 기업투데이  
사이트 내 전체검색

스파이더 주짓수 BJJ 챔피언십 파이널 11월23일 서울서 개막

【서울=뉴시스】김동현 기자 = 현존 최강의 주짓떼로를 선발하는 2019 스파이더 인비테이셔널 BJJ 챔피언쉽 파이널이 개막을 앞두고 있다. 이번 대회는 오는 11월 23일 KBS 아레나에서 진행된다. 내로라하는 주짓떼로들이 참가할 예정이다. 특히, 스파이더 측으로부터 초청을 받은 레안드로 로, 카이난 두아르테, 마테우스 가브리엘, 에드원 나즈미 등 주짓수계의 레전드 선수들 또한 참가 의사를 밝혀 기대감을 한껏 불러일으키고 있다. -76KG와 -100KG 두 체급으로 나누어 각 체급 별 챔피온을 선정할 예정이다. 지난 3월에 있었던 예선 Top 3와 초청선수 5명으로 구성하여 체급별 8강부터 시작하는 토너먼트 대회로 진행된다. -76KG에서는 마테우스 루테스, 리바이존스 등이, -100kg 에서는 티모시 스프리그스, 클라우디오 칼라산스, 앤더슨 뮤니스가 각각 1, 2, 3위로 예선을 통하여 출전권을 획득했다. 다른 초청 선수들은 스파이더 코리아 인스타그램과 페이스북을 통하여 순차적으로 발표된다. -76kg 예선에서 2등으로 파이널 티켓을 획득한 오스발도 모이지뇨는 개인 사정으로 불참한다. 총 상금 약 25만 달러 중 우승자가 10만 달러의 우승상금을 획득하게 되는 이번 스파이더 인티테이셔널 BJJ 챔피언쉽은 SPOTV를 통하여 녹화 중계된다. 현장 관람 티켓은 오는 25일부터 스파이더 홈페이지의 챔피언쉽 페이지를 통하여 구매 가능하다. 주최사 스파이더 측은 "현재 인비테이셔널 주짓수 챔피언쉽의 개최지를 해외로 변동하는 것을 논의 중"이라며 "국내에서 세계적인 주짓떼로의 경기를 관람할 수 있는 것은 이번이 마지막 기회일 수 있는 만큼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miggy@newsis.com
내용 전체보기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