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미중, 1단계 무역협정 합의(종합)

주식투자연구소 기업투데이  
사이트 내 전체검색

중국 미중, 1단계 무역협정 합의(종합)

[서울=뉴시스] 이재우 기자 = 중국 정부는 13일 미국과 중국이 1단계 무역협상에 합의했다고 발표했다. 신화통신 등 중국 언론에 따르면 왕서우원(王受文) 중국 상무부 부부장은 이날 오후 11시께(한국시간 오전 0시) 베이징에서 열린 긴급 기자회견에서 "중미 양국이 평등과 상호존중의 원칙에 기초해 미중간 1단계 경제무역협정에 합의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기자회견은 중국 국무원 신문판공실이 주관했다. 닝지저(寧吉喆) 국가발전개혁위원회 부주임, 랴오민(廖岷) 재정부 부부장, 정쩌광(鄭澤光) 외교부 부부장, 한쥔(韓俊) 중국 농업농촌부 부부장, 왕 부부장 등 각부처 차관들이 참석해 질의응답에 응했다. 합의문은 전문, 지적재산권, 기술양도, 식품과 농산물, 금융서비스, 환율 투명화, 무역 확대, 양자 평가 및 분쟁해결, 최종조항 등 9개장으로 구성됐다. 왕 부부장은 "이번 합의는 개혁개방 심화라는 방향성과 질 높은 경제 발전을 촉진하기 위한 내부 필요성에 일치한다"며 "지식재산권 보호 강화, 경영 환경 개선, 시장 접근 확대, 외국 기업을 포함한 중국내 모든 기업의 권익 보호, 중국기업의 미국내 보호 등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했다. 그는 "미국은 단계적으로 중국산 수입품의 추가 관세를 철폐하기로 약속했다"며 "(관세 변화 방향도) 증가에서 감소로 바꾸기도 약속했다"고 했다. 이어 "양측은 합의를 필요한 절차를 빨리 끝내고 정식 협의를 위한 구체적인 협상을 진행할 것"이라고도 했다. 랴오 부부장은 질의응답에서 "양측이 1단계 합의를 달성함에 따라 미국이 이미 부과됐거나 부과될 예정이었던 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일부 취소하겠다고 약속했다"며 "중국도 오는 15일부터 시행될 미국산 수입품에 대한 추가 관세 조치를 이행하지 않는 방안을 상응해 고려할 것"이라고 했다. 닝 부부장은 "중국이 양질의 시장 경쟁력을 갖춘 미국 농산물을 추가 조달할 것"이라면서도 "구체적인 합의 내용과 (조달) 규모는 조만간 발표될 것"이라며 말을 아꼈다. 한 부부장은 "미국에서 수입을 확대하려는 농산물은 돼지고기 등 국내 시장 안정을 위해 빨리 필요한 물품"이라며 "미국산 농산물 수입이 중국 농업에 영향을 주지 않을 것"이라고 했다. 그는 "미국에서 밀과 옥수수, 쌀도 수입할 것"이라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ironn108@newsis.com
내용 전체보기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