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수산부]해수부, 청정 위판장 모델 구축사업자로 전라남도 선정

주식투자연구소 기업투데이  
사이트 내 전체검색

[해양수산부]해수부, 청정 위판장 모델 구축사업자로 전라남도 선정

btn_textview.gif

해수부, 청정 위판장 모델 구축사업자로 전라남도 선정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는 수산물 산지 위판장의 혁신적인 위생 관리를 위한 ‘청정 위판장(H-FAM*) 모델 구축사업자**’로 ‘전라남도(고흥군?고흥군수협)’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 H-FAM : High quality and hygienic Fisheries Auction Market
 
  ** 공모사업 참가자는 각 지자체이며, 단위수협 등 지역 생산자 단체에서 건립?운영 담당
 
산지 위판장은 연근해 수산물의 약 87%를 취급하는 수산물 산지 유통체계의 핵심시설이나, 전국 위판장(222개) 상당수가 시설이 노후화되고 품질위생 여건이 열악한 실정이다.
 
이에, 정부는 ‘제1차 수산물 유통발전 기본계획(2018~2022)’, ’수산혁신 2030 계획(2019~2022)‘에 따라 산지 위판장의 혁신적인 위생 관리를 추진할 수 있는 시범모델을 구축하고 이를 전국 위판장으로 확산시키기 위해 ’청정 위판장 모델 구축사업‘을 추진하게 되었다.
 
청정 위판장 모델 구축사업은 올해부터 2020년까지 2년간 60억 원* 규모로 추진되며, ▲위판장과 하역공간 분리 ▲정화해수 사용 ▲저온 경매시설 설치 등 선진 위생 시스템을 갖춘 청정 위판장 1개소를 구축할 계획이다.
 
   * 국비 40%, 지방비 30%, 자부담 30%


해양수산부는 사업자를 선정하기 위해 올해 6월 13일부터 7월 2일까지 공모를 실시하였다. 이후 민간전문가로 구성된 사업자선정위원회가 서류 및 현장평가를 통해 사업계획의 타당성, 부지 선정 및 자금조달계획, 건축 및 시설의 적정성 등을 종합평가하여 최종적으로 전라남도(고흥군?고흥군수협)를 사업자로 선정하였다.
 
황준성 해양수산부 유통정책과장은 “청정 위판장 모델 구축사업은 산지 유통체계의 핵심시설인 위판장의 위생 관리를 근본적으로 혁신하기 위한 첫 걸음”이라며, “우리나라 최고의 위생 관리 위판장이 건립?운영될 수 있도록 사업을 철저히 관리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자료제공 :icon_logo.gif(www.korea.kr)]
0 Comments
Total 7,035 Posts, Now 1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