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진흥청]한국‧중국 전문가 ‘약용작물 산업 발전 전략’ 논의

주식투자연구소 기업투데이  
사이트 내 전체검색

[농촌진흥청]한국‧중국 전문가 ‘약용작물 산업 발전 전략’ 논의

btn_textview.gif

 - 20일~21일 중국서 학술토론회… 연구 협력 체계 강화 -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한국과 중국의 약용작물 산업 발전을 위해 20일과 21일 이틀간 중국 지린성 창춘시(길림성 장춘)에서 ‘제5회 한·중 약용작물 국제화 전략 심포지엄(학술토론회)’을 연다.
이 토론회는 두 나라의 약용작물 연구 협력 체계 강화를 위해 해마다 한국과 중국에서 번갈아가며 열고 있다.
특히, 올해는 농촌진흥청과 중국농업과학원(CAS) 외에 한국약용작물학회, 중국특산학회가 주관하고, 정부와 대학, 산업체 등 약용작물 관련 연구자 100여 명이 참석한다.
또한, 한국과 중국의 대표 약용작물 학회 간 업무협력 협약(MOU)도 맺는다.
토론회에서는 ‘주요 약용작물의 대량 증식 기술 개발과 산업화’라는 주제로 6건의 주제 발표와 30여 건의 포스터 발표가 이뤄진다.
1부에서는 △약용식물의 가공공정에 관한 연구(중국 천진대학 고문원 교수), △대한민국 백삼의 간 기능 개선 신소재 개발(한국 국제인삼약초연구소 표미경 박사), △약용식물 2차대사 생리생태 연구(중국 길림농업대학교 양려민 교수)에 대해 발표한다.
2부에서는 △감초 교잡종 국외 자생지와 유통 감초 기원 동정(농촌진흥청 구성철 박사), △약용작물의 마이야르 반응1) 제품 연구(중국 농업과학원 특산연구소 리야 조교수), △황기 지상부를 이용한 건강 증진 기능성 소재의 개발(한국 강원대학교 임정대 교수)에 대해 다룬다.
이후, 종합 토론 시간에는 두 나라 약용작물 연구 관계자들이 각국 산업 발전을 위한 연구 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하고 우수 약용작물 국제화·산업화 전략에 대해 토의한다.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약용작물과 장재기 과장은 “이번 학술토론회는 나고야의정서 시행에 따른 한‧중 두 나라간 연구 협력 체계를 더 단단히 하고 우리 약용작물의 산업화를 앞당기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중국은 지역별로 주요 약용작물에 대한 생산, 연구를 진행하고, 국제표준화기구(ISO) 한약재 표준 작업을 주도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이에 우리나라도 2016년부터 중국과 약용작물 표준화를 위한 국제 협력 사업을 추진하며 양국 약용작물 산업 간 교류를 이어가고 있다.
[참고자료] 약용작물 국제화 전략 심포지엄 개최 계획
------------------------
1) Maillard reaction: 모든 식품에서 자연발생적으로 일어나는 반응으로, 색깔이 갈색으로 변하기 때문에 갈변화 현상이라고도 하며, 약용작물에서 이러한 과정에서 새로운 성분 및 효능을 연구하고 있음.

[문의] 농촌진흥청 약용작물과장 장재기, 한신희 연구사 043-871-5668

[자료제공 :icon_logo.gif(www.korea.kr)]
0 Comments
Total 8,927 Posts, Now 4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