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평군청 앞서 1일 시위에 나선 시민 폭행한 40대 구속

사이트 내 전체검색
 

함평군청 앞서 1일 시위에 나선 시민 폭행한 40대 구속

611212110013397600_1.jpg


전남 함평군청 앞에서 1인 시위에 나선 시민을 폭행한 40대 남성이 경찰에 구속됐다.

전남 함평경찰서는 14일 1인 시위에 나선 B씨(39)를 수차례 때리고 협박한 혐의(상해 등)로 A씨(40)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11일 오후 12시49분쯤 함평군 함평읍 함평군청 앞에서 1인 시위를 하던 B씨를 주먹으로 때리고 "죽이겠다"고 협박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B씨가 피켓을 통해 건설사 사장의 이름을 거론하고 비하해 순간적으로 화가나 때렸다"고 진술했다.

피해자의 손을 잡고 자신의 얼굴을 때려 쌍방폭행으로 만들려고 했던 행동에 대해서는 "당시 흥분한 상태여서 기억이 안난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B씨가 제출한 영상을 통해 A씨의 행동이 쌍방폭행으로 사건을 만들려고 한 의도가 있는 것으로 보고 있다.

A씨는 이에 앞서 골프장 건설을 찬성하는 측의 사람을 폭행해 형사처벌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폭력조직에 가담했을 가능성도 제기됨에 따라 이 부분도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다.

사건이 발생한 직후인 지난 13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00군청 앞에서 시민을 무참히 폭행한 조직 폭력배의 엄정한 처벌을 촉구합니다"라는 글이 올라왔고 이날 현재 3만여 명이 동의했다.

경찰은 이 사건에 대해 출동한 경찰이 현장 상황을 제대로 정리하지 않고 돌아간 부분에 대해서는 "재발방지책을 강구하겠다"고 밝혔다.

함평=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