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신포동 소망교회 홀몸어르신 밑반찬 지원

사이트 내 전체검색
 

인천 신포동 소망교회 홀몸어르신 밑반찬 지원

611211110013397954_1.jpg

한국마사회 인천중구지사(지사장 김종선)는 나눔과기쁨 인천광역시협의회(회장 김유택)에 저소득층을 위한 밑반찬 지원금으로 지난달 24일 300만원을 지원한데 이어 지난 13일에는 인천중구 관내 ‘홀몸 어르신 밑반찬 지원 발대식’에 참석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신포동 소망교회에서 실시된 발대식에는 안상수 국회의원, 홍인성 중구청장, 이종호 구의회 의원등 많은 분들이 참석했다.

특히 안상수 국회의원과 홍인성 중구청장은 격려사를 통해 “생활이 어려운 홀몸 어르신들의 밑반찬 지원 사업을 꾸준히 실천하고 있는 나눔과 기쁨의 ‘소외된 이웃이 없는 세상 만들기’ 사업이야 말로 우리지역에 꼭 필요한 사업”이라며 “한국마사회 인천중구지사의 노력에도 감사한다”고 말했다.

김종선 지사장은 “사회공헌의 일환으로 매년 소외계층에게 밑반찬지원을 하고 있다”며 “나눔사업을 통해 거동이 불편하신 독거 어르신들에게 밝고 활력있는 건강한 노년을 보내실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다짐했다.

인천=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