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막전 명단에 없는 메시 “10년 만의 결장”

주식투자연구소 기업투데이  
사이트 내 전체검색

개막전 명단에 없는 메시 “10년 만의 결장”

611613110013609260_1.jpg


리오넬 메시(32·FC바르셀로나)가 종아리 부상으로 2019-2020시즌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개막전에 결장한다. 메시의 개막전 결장은 10년 만의 일이다.

바르셀로나는 16일(한국시간) 트위터에 아틀레틱 빌바오와 리그 1라운드 원정경기 출전자 명단 19명을 발표했다. 이 명단에서 메시의 이름은 빠졌다. 메시는 최근 팀 훈련에서 오른쪽 종아리 부상을 입었다. 하루 전 팀의 최종 훈련에서 홀로 연습했다.

메시는 2019 코파아메리카를 마치고 여름휴가를 즐긴 뒤 이달 초에 바르셀로나로 합류했다. 하지만 종아리 부상으로 바르셀로나의 미국 투어를 비롯한 두 번의 프리시즌 경기에 출전하지 못했다. 부상은 개막은 시즌 개막을 앞두고 완전하게 회복되지 않았다.

스포츠 매체 ESPN FC는 “메시의 프리메라리가 개막전 결장은 2009년 이후 10년 만”이라고 보도했다. 바르셀로나와 아틀레틱 빌바오는 오는 17일 오전 4시 스페인 빌바오 산 마메스 스타디움에서 1라운드를 갖는다.

김철오 기자 kcopd@kmib.co.kr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