팰리스에 강한 손흥민, 한가위 축포 터뜨릴까

주식투자연구소 기업투데이  
사이트 내 전체검색

팰리스에 강한 손흥민, 한가위 축포 터뜨릴까

611613110013708749_1.jpg


투르크메니스탄과의 국제축구연맹(FIFA)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경기에서 수비에도 적극 가담하며 ‘주장의 품격’을 증명한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추석 연휴 기간 올 시즌 마수걸이 골 득점에 도전한다.

손흥민은 14일(한국시간) 오후 11시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5라운드 크리스털 팰리스와의 경기에 나설 전망이다.

손흥민이 올 시즌 첫 골을 득점할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손흥민은 지난 시즌 본머스와의 EPL 37라운드 경기에서 퇴장을 당한 뒤 3경기 출장 정지 처분을 받아 1·2라운드를 쉬고 3라운드부터 경기에 나섰다. 뉴캐슬 유나이티드와 아스널을 상대로 선발 출전했지만 슈팅 8개(유효슈팅 4개)를 시도하면서도 마수걸이 골을 신고하지 못했다. 팀도 이 기간 동안 1무 1패를 기록하며 승리가 없다.

무득점 기간도 길어지고 있다. 손흥민은 4월 18일 맨체스터 시티와의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서 2골을 기록한 뒤 토트넘과 대표팀에서 12경기 째(EPL 6경기·챔피언스리그 2경기·A매치 4경기) 골을 넣지 못하고 있다.

이번 경기는 다르다. 손흥민은 팰리스를 상대로 그동안 강한 모습을 보였다. 토트넘 공식 홈페이지에 따르면 손흥민은 2015년 8월 팰리스를 상대로 EPL 데뷔골을 넣었다. 2017년 11월에는 EPL 통산 20호 골을 넣어 박지성(19골)을 넘어 아시아 선수 역대 EPL 최다골 기록을 경신했다. 이 골은 토트넘의 새 구장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의 개장 1호 골이기도 했다.

손흥민이 추석 명절 기간 시즌 첫 득점에 성공해 올 시즌 9위(4경기 1승 2무 1패·승점 5점)에 쳐져 있는 토트넘의 순위를 끌어올릴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이동환 기자 huan@kmib.co.kr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