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차대전 공포 휩싸인 美청년들 '나도 징병될까' 징집제 부활 우려

이슈테마

3차대전 공포 휩싸인 美청년들 '나도 징병될까' 징집제 부활 우려

M 테읽 0 205 0

0936c8196ba5414e50760cfc2d729604_1578263246_5447.jpg


이란과 충돌 우려 속 징병사이트 접속 폭주…구글서 징병 질문 폭증

이란의 군부 실세 피살로 미국과 이란의 갈등이 고조되는 가운데 전쟁 발발을 우려한 미국 젊은이들이 징집 관련 사이트로 몰려들었다.

미 ABC방송은 4일(현지시간) 미국이 이란의 거셈 솔레이마니 쿠드스군 사령관을 공습으로 제거한 이후 양측의 전면전 우려가 고조되면서 선발징병시스템(SSS·Selective Service System) 사이트의 접속량이 폭주했다고 보도했다.
미국의 선발징병시스템은 전쟁이 발발했을 때 병역 보충을 위해 대상자 정보를 미리 확보하는 차원에서 구축한 것이다. 현행법상 만 18~25세의 모든 남성을 대상으로 한다.


대부분의 남성은 운전면허증을 발급받거나 학자금 대출을 받을 때 이를 함께 등록하며, 고의로 회피할 경우에는 불이익을 받는다.

미국의 수많은 누리꾼은 이날 인터넷에서 징병 절차를 찾아본 것으로 나타났다.

4일 하루 사이 "징집이 시행되나요"라는 질문에 대한 구글 검색량은 900% 이상 치솟았고, '징병 추첨'의 검색량도 350% 증가했다고 ABC방송은 전했다.


심지어 트위터 등 소셜미디어에서는 '제3차 세계대전'이라는 검색어가 실시간 인기 주제어로 급상승했다.

이에 징병 당국은 "평상시와 다름없이 운영되고 있다"며 진화에 나섰다.
당국은 트위터를 통해 "징병이 필요한 국가비상사태가 발생하면 의회와 대통령이 공식 법안을 통과 시켜 승인하는 과정을 거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웹사이트 트래픽 초과로 접속이 지연되고 있다"며 시스템에 새로 등록하거나, 기존 등록 내용을 확인하려는 경우 이날 중으로 다시 접속해달라고 안내했다.

현재는 선발징병시스템 사이트에 정상적으로 접속이 가능한 상태다.
미국은 모병제를 채택하고 있어 선발징병시스템에 등록된 이들이 모두 징집되는 것은 아니다.

ABC방송은 지난 1972년 베트남전 당시 이후 징집이 시행된 적은 없었다고 전했다.


0936c8196ba5414e50760cfc2d729604_1578263386_0782.jpg
 

이란, 붉은 깃발 올리고 '피의 복수'…한국에도 불똥?

미군의 공습으로 이란 군부 실세가 사망한 중동에서 일촉즉발의 전운이 감돌고 있다.
이란은 피의 복수를 다짐했고, 트럼프 대통령은 이란이 복수하면 즉각 공격할, 52개의 목표물이 있다고 경고했다.


"미국에게 죽음을! 미국에게 죽음을!" 이란에서는 곳곳에서 대규모 장례식과 함께 반미 시위가 벌어졌고, 이슬람 사원 꼭대기에는 피의 복수를 상징하는 붉은 깃발이 내걸려.

이라크를 떠난 솔레이마니의 시신은 오늘 처음으로 이란 남부도시 아바즈에 도착했는데, 이란 정부는 내일 테헤란에서 대규모 장례식을 치를 예정이다.
하산 로하니 이란 대통령도 유족을 찾아 복수를 약속했다.

이라크 내 친이란 성향의 시아파 민병대도 미군기지에 대한 공격을 예고하고 나서며 위기는 일촉즉발의 위로로 확산되고 있다.

이라크 보안군과 주민들에게 한국시간으로 오늘 밤 11시부터 "미군 기지에서 최소 1km 이상 떨어지라"며 "미군의 인간 방패가 되지 말라"고 경고했다.
이런 가운데 이란 해커를 자처한 주체가 미 연방정부기관의 한 웹사이트를 해킹했다고 밝혀 이란이 군사적 보복 뿐 아니라 사이버 공격에도 나섰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이란과 이라크의 위기가 고조되면서 정부는 외교·국방·산업부 등이 참석하는 합동 대책회의를 열기어 호르무즈 해협 파병 문제, 비상 사태에 대비한 원유 수송과 체류 중인 한국인의 안전 대책을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한국이 수입하는 원유의 70%가 호르무즈 해협을 통과하고 있고, 이라크에 1,600명, 이란에는 290명의 한국인이 체류 중이다.


지난주 금요일 미국의 이란 공습으로 이란의 솔레이마니 쿠드스 사령관이 사망했다는 소식에
흥구석유, SH에너지화학, 중앙에너비스, 극동유화 등 정유/셰일가스 관련주관련주 큰폭의 상승을 하였으며

LIG넥스원, 솔트웍스, 빅텍, 한일단조 등 방위산업/전쟁 및 테러 관련주들이 상승 마감.


주말 이란은 핵합의 사실상 탈퇴를 선언하고 美에 군사대응(대상은 군사기지)을 예고했다.

이번주 증시의 큰 충격이 예상되며 관련주의 급등에 따른 매수세의 유입에 관심과 주의가 필요할 것이다.


관심섹터 : 정유관련주, 셰일가스관련주, 전쟁관련주, 안전자산(금)관련주


​※ 해당 이슈 테마분석 자료는 각종 증권 데이터와 정보수집을 통한 분석 정보이며 일부 정보의 오류가 있을 수 있으며 투자 참고 사항일 뿐, 투자권유 또는 주식거래를 목적으로 하지 않습니다.
따라서 주식테마연구소(티스탁)에서 제공된 정보에 의한 투자 결과에 대해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 티스탁 : 주식테마연구소


연재글이 없습니다.
0 Comments
Total 235 Posts, Now 1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