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통상자원부](참고자료)산업통상자원부, 조선산업 탄소중립을 선도하는 LNG추진선 제조 현장 방문

브리핑룸

[산업통상자원부](참고자료)산업통상자원부, 조선산업 탄소중립을 선도하는 LNG추진선 제조 현장 방문


산업통상자원부, 조선산업 탄소중립을 선도하는
LNG추진선 제조 현장 방문

- ‘20년 LNG선(174k급)국내 최대 수주 기업, 현대삼호重 방문 -

□ 박진규산업통상자원부 차관은 2월 5일(금) 전남 영암군에 위치한 지역대표조선소인 현대삼호중공업을 방문하였음

ㅇ 현대삼호重은 작년 국내선박 총 수출액의14%(27.8억불/197.5억불), 총 수주량의 19.7%(168만CGT/851만CGT)를 담당한 기업으로 금번 우리나라조선 수주량 세계1위 달성에 큰 기여를 함

< 현대삼호중공업 개요 >

□주요 시설

▸면적 : 92만평 (전남 영암군)

▸생산시설 : 드라이도크 2개, 육상건조시설 1기,
골리앗크레인 6기, 안벽 3.5km

▸생산품목 : 상선(LNG선 등), 특수선, 산업설비 등

□ 생산규모 및 고용인원

건조능력

조립물량

매출(‘19)

수주(‘20)

46척/年

100만톤/年

3.5조원

27척

ㅇ 특히, 세계 최초 LNG 추진 시스템을 장착한 대형 탱커(‘18.5), 컨테이너선(‘20.9), 벌커(‘20.12) 등 대형상선 건조 기술력을 바탕으로 ‘20년 국내 조선소중 LNG추진 대형 LNG선(174k m3급)수주 1위(총 36척 중 12척)를달성함

□ 이번 현장방문은 조선산업 패러다임이 친환경화·스마트화로 변화하는상황에서 조선·해운분야의 탄소중립을 선도하는, LNG 추진선의 핵심기술을 점검하는 자리였음

ㅇ 금번 방문은 174k급 LNG 운반선의 LNG 화물창 내부에서 진행되었으며, 향후 동 선박은금년 9월 미쓰비시 상사에 인도되어, 캐나다 브리티시콜롬비아주에서 일본 도쿄가스까지 LNG를 운반할 예정임

□ 박진규산업부 차관은 이번 현장방문에서 “우리나라 조선 세계 1위를달성할 수 있었던 것은 우리 조선업계가 세계를 선도하는 기술력을 가지고 있는 덕분이다”라고 격려하면서,

ㅇ “조선·해운산업의 친환경 체제로 전환과정에서 현대삼호중공업과 같이 글로벌 고부가·친환경 선박시장 선도하는기업이 중요하다”고강조하고,

ㅇ 정부도 우리나라 조선업계가지금과 같이 세계 1위를 수성할 수 있도록지원을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음
[자료제공 :(www.korea.kr)]

0 Comments